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연예 '아는 형님' 한혜진, 뉴욕서 이집트 여자로 오해받은 사연은?
'아는 형님'에 출연한 모델 한혜진이 미국 뉴욕에서 있었던 외국인에게 대시를 받은 일화를 공개했다.
한혜진은 11일 밤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이시언과 함께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혜진은 "외국인에게 대시 받은 적이 별로 없다"고 운을 뗐다.
이어 한혜진은 "뉴욕에서 일하려고 하던 차에 송경아 언니가 먼저 일하고 있어서 찾아가서 집 근처 피자집으로 가서 피자를 먹고 한국으로 돌아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혜진은 "송경아 언니에게 들은 얘기인데 피자 가게 직원이 같이 왔던 애 소개시켜주면 안되냐고 하면서 나를 이집트 여자애라고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2017년 11월 11일 22시 14분 | 한국경제TV | 김주리 기자 #한혜진 #송경아 #뉴욕 #jtbc #미국
서울
2
SUN
MON
TUE
WED
THU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