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종합 [금주의역사] (7월17~23일)
‘어릿광대 나폴레옹’1870년 7월19일 프랑스가 프러시아에 선전포고를 한 결과는 잘 알려져 있다.

‘보불(普佛)전쟁’으로 잘 알려진 이 전쟁에서 프러시아는 어른이 아이의 팔목을 꺾듯 승리했다.

그처럼 쉽게 무너질 프랑스가 먼저 선전포고를 한 점이 새삼 눈길을 끈다.

그것은 당시 프랑스를 통치하던 나폴레옹 3세와 프러시아를 사실상 움직였던 오토 폰 비스마르크 재상의 너무 현격한 능력의 차이에서 비롯된 것이기도 하다.

오늘날 비스마르크가 독일 통일을 이룩한 ‘철혈(鐵血)재상’이라는 것은 잘 알려진 일이다.

그런 군국주의자가 있는 자들이 생존하기 위해서는 없는 자들을 보살펴야 한다며 의료보험제도를 도입한 ‘철혈(哲血)재상’의 면모를 갖추고 있었음도 알려져 있다.

하지만 당시는 그의 무서움이나 위대함이 그처럼 잘 알려져 있지 않았다.

특히 ‘나폴레옹’이라는 자신의 거창한 이름에 눌린 나폴레옹 3세에게는 심했다.

그는 어쩌면 나폴레옹 1세를 열심히 추종한 면도 있었다.

외국의 일에 부단히 나선 것이 그렇다.

하지만 가는 곳마다 성과는 드물고 반감은 높았다.

멀리 멕시코의 일에 까지 나서 막스밀리안 1세를 후원하다 그만둔 바람에 그가 비극적인 처형을 당한 것이 그렇다.

반면 비스마르크는 독일 통일에만 기를 집중해 가장 큰 걸림돌인 오스트리아를 물리치고 최후의 관문인 프랑스에 싸움을 걸도록 유도했고 프랑스는 그 낚싯밥을 물었다.

빅토르 위고는 "나폴레옹의 가장 큰 비극은 워털루 패배가 아니라 어릿광대가 그의 이름을 빌려 권좌에 오른 것"이라고 썼다.

양평(언론인)△1392년 7월17일 이성계, 조선 건국△1948년 7월17일 대한민국 헌법 공포△1936년 7월18일 스페인 내전 발발△1918년 7월18일 남아프리카공화국 흑인해방 운동가 넬슨 만델라 탄생△1882년 7월19일 임오군란 발발△1947년 7월19일 버마(현 미얀마) 독립운동의 영웅 아웅 산 장군 암살△1870년 7월19일 프랑스가 프러시아에 선전포고… 보불전쟁 발발△1907년 7월20일 고종, 일본의 강압으로 순종에 양위△1899년 7월21일 미국 소설가 헤밍웨이 탄생

2017년 07월 16일 21시 30분 | segye.com | 황온중 기자 #7월 #나폴레옹 #미국 #암살 #영웅
서울
32
SUN 31º
MON 32º
TUE 31º
WED 31º
THU 31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쇼핑 > 화장품/향수
쇼핑 > 화장품/향수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