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세계 中, 2분기 성장률도 6.9% '선방'
1분기와 상승폭 동일… 예상 웃돌아 / 올 목표치 6.5% 초과 달성 청신호중국 경제가 2분기에도 안정적인 성장세를 이어갔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중국의 지난 2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년 동기 대비 6.9% 늘었다고 17일 발표했다.

이는 블룸버그가 집계한 전문가들의 예상치(6.8%)를 웃도는 것이다.

이로써 중국 경제는 지난 1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6.9% 상승한 데 이어 2분기에도 동일한 상승폭을 기록했다.

2분기 연속 상승세를 이어감에 따라 올해 중국 정부의 경제성장률 목표치인 6.5% 초과달성에 청신호가 켜졌다.

국가통계국은 "국제적으로 불안정하고 불확실한 요인들이 많고 국내적으로도 장기간 누적된 구조적 모순이 두드러졌다"면서도 "상반기 중국 국민경제는 전반적으로 안정 속에 진보하고, 호전되는 발전 추세를 보이면서 연중 목표치 초과 달성의 양호한 기반을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실제로 중국의 올 상반기 GDP 규모는 38조1490억위안(6387조원)으로 전년 상반기보다 6.9% 증가했다.

중국 사회과학원은 이미 올해 중국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6.7%에서 6.8%로 상향 조정한 바 있다.

이 같은 중국 경제의 안정적인 성장은 수출 및 산업생산, 소매판매, 고정자산 투자 등 각종 경제지표가 예상을 웃도는 호조를 보인 것과 일치하는 결과다.

이날 발표된 6월 산업생산은 7.6%를 기록하며 전망치(6.5%)를 크게 넘어섰고, 소매판매는 11.0%, 고정자산투자(1~6월)는 8.6%로 집계돼 전망치인 10.6%, 8.5%를 웃돌았다.

상반기 중 1차 산업은 3.5%, 2차 제조업은 6.4% 성장에 그쳤지만 3차 서비스산업이 7.7% 증가하며 경제성장을 견인했다는 분석이다.

중국 당국은 앞으로 안정 속 성장을 기조로 공급 측 구조개혁 추진, 질과 효율 중심의 정책, 적절한 규모의 총수요 확대, 경제구조 고도화 등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베이징=이우승 특파원 wslee@segye.com

2017년 07월 17일 19시 25분 | segye.com | 이우승 기자 #중국 #상반기 #전년 #경제 #gdp
서울
32
SUN 31º
MON 32º
TUE 31º
WED 31º
THU 31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