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생활 쌍용차 티볼리 ‘아머’로 재탄생하다
더 강하게… 전면부 디자인 혁신/주문제작형 ‘기어 에디션’ 선보여국내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시장 부동의 1위를 지켜 온 쌍용자동차 티볼리가 디자인과 상품성을 개선한 ‘티볼리 아머(Armour)’로 재탄생했다.

쌍용차는 17일 서울 강남구 SJ쿤스트할레에서 티볼리 아머 출시 행사를 열고 20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전면부 디자인을 혁신해 SUV 본연의 단단하고 강인한 이미지를 극대화한 티볼리 아머는 미식축구 보호구와 정비공 이미지에서 영감을 얻은 새로운 범퍼 디자인을 적용했다.

실내 공간은 시트, 도어트림 등 인테리어 전반에 퀼팅 패턴을 새롭게 시도했다.

성능 면에서는 언더코팅 범위를 확대해 실내로 유입되는 노면 소음을 최소화하는 등 소음·진동 방지(NVH) 기능을 강화했다.

판매가격은 엔진 및 트림에 따라 1651만∼2420만원이다.

쌍용차는 주문제작형 개념의 스페셜 모델인 ‘티볼리 아머 기어 에디션’도 함께 선보였다.

사이드미러, 후면 LED(발광다이오드) 엠블럼, 도어스폿램프 등 풍부한 전용 아이템을 조합해 수십만개의 서로 다른 모델을 만들 수 있다.

쌍용차는 올해 티볼리 아머의 판매 목표를 현재 티볼리 판매량 수준인 5만5000대 이상으로 잡았다.

정지혜 기자 wisdom@segye.com

2017년 07월 17일 21시 02분 | 세계일보 | 정지혜 기자 #티볼리 #쌍용차 #아머 #쌍용자동차 #램프
서울
2
SUN
MON
TUE
WED
THU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