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스포츠 ‘쌍김’ 맹타… 한국, 난적 폴란드 꺾어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 / 3-1 승리… 2그룹 4연승 질주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이 ‘난적’ 폴란드마저 제압하고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제2그룹 4연승을 달렸다.

양쪽 날개에서 쉴 새 없이 공격을 퍼부은 ‘쌍김’ 레프트 김연경(29·상하이)과 라이트 김희진(26·IBK기업은행)의 저력이 빛났던 한 판이다.

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7일 폴란드 오스트로비에츠 시베엥토크시스키에서 열린 대회 제2그룹 E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홈팀 폴란드에 세트 스코어 3-1(24-26 25-23 25-19 26-24)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승점 3을 챙긴 한국은 5승1패(승점 16)를 거둬 2그룹 12개 팀 중 1위로 뛰어올랐다.

반면 전승을 달리던 폴란드는 일격을 당해 2그룹 2위(5승1패·승점 15)로 내려앉았다.

한국은 폴란드와의 역대 상대 전적에서 5승10패로 밀린다.

폴란드전 승리도 2011년 그랑프리 대회 이후 없었다.

여기에 홈 이점을 등에 업은 폴란드에 고전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었다.

한국은 1세트를 시소게임 끝에 먼저 내주면서 불안하게 출발했다.

그러나 세계 최고의 공격수 김연경(중국 상하이)이 26점, 김희진이 20점으로 도합 46점을 터트리면서 승부를 순식간에 뒤집었다.

특히 엎치락뒤치락하던 4세트에서 김연경이 연이은 백어택 강타를 선보이며 진면목을 과시했다.

김연경은 4세트 24-24 듀스 상황에서도 과감한 틀어치기에 이은 오픈 공격으로 2점을 마저 보태 승리를 가져왔다.

여기에 블로킹 7개를 합작한 양효진(현대건설·11점)과 김수지(IBK기업은행·11점) 등 센터진도 22점을 보탰다.

안병수 기자

2017년 07월 17일 21시 08분 | segye.com | 안병수 기자 #폴란드 #배구 #김연경 #스코어 #김희진
서울
26
FRI 27º
SAT 28º
SUN 27º
MON 27º
TUE 26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남성의류
쇼핑 > 남성의류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