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정치 최종구 금융위원장 청문보고서 채택
최 “가계부채 면밀 분석… 대책 마련/대부업 상한 금리 27.9→24% 인하 추진”/인터넷은행 ‘은산분리’ 완화 긍정적국회 정무위원회는 17일 최종구(사진) 금융위원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를 여야 합의로 채택했다.

정무위는 이날 인사청문회가 끝난 직후 곧바로 최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를 여야 이견 없이 가결했다.

이날 진행된 최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는 가계부채 해법, 기업구조조정 등 금융 현안들에 대한 정책구상 위주로 진행됐다.

최 후보자는 가계부채 문제와 관련해 "부동산 활황으로 증가속도가 너무 빠른 게 가장 문제"라면서 "취약계층 어떤 부분에서 부채가 늘어나고 있는지, 2금융권 어떤 부분에서 늘어나고 있는지 면밀히 분석해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한계가구의 고통경감을 위해 "3년 내 대부업법상 상한 금리를 연 27.9%에서 24% 수준으로 인하하는 것을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자유한국당 김선동 의원이 철강·석유화학·건설부문의 구조조정 방향을 묻자 최 후보자는 "해당 채권 은행들이 면밀히 지켜봐서 때를 놓치지 않고 (구조조정을) 해야 한다면 작은 손해에 연연하지 말고 과감히 이행하도록 지도하겠다"고 답변했다.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최근 "금융위원회가 공정위원회보다 나쁜 짓을 더 많이 한다"고 했던 발언도 도마에 올랐다.

최 후보자는 "김 위원장 발언의 취지는 시장의 규율과 관련한 엄정한 업무를 하는 금융위와 공정위 등 2개 위원회가 개혁적으로 잘해 보자는 뜻으로 이해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넷은행에 한정해서는 은산분리 원칙 완화에 긍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김영주 의원이 제기한 K뱅크 특혜 의혹에 대해서는 문제가 있었는지 확인해 볼 것이라고 언급했다.

경제성장 동력을 강화하기 위해 대형증권사들이 모험 자본 공급에 앞장서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금융 공기업 경쟁력을 저해하는 낙하산 인사영입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입장을 재차 강조했다.

김라윤 기자 ryk@segye.com

2017년 07월 17일 21시 50분 | segye.com | 김라윤 기자 #최종구 #금융 #금리 #김선동 #김영주
서울
26
FRI 27º
SAT 28º
SUN 27º
MON 27º
TUE 26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