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연예 '엽기적인 그녀' 손창민, 윤세아 실체 분노.."누군가 음해하려고 꾸민 모함이다"
손창민이 윤세아의 실체를 알고 분노했다.

17일 방송된 SBS '엽기적인 그녀'에서 휘종(손창민 분)이 중전박씨(윤세아 분)를 친국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휘종은 견우(주원 분)에게서 붓대 속의 쪽지를 건네받고 폐비에 대한 진실을 알게 됐고, 견우가 "맹모삼망지교를 소신이 쓰고 붙였다"고 털어놨고, 휘종은 "기억을 잃었다"며 고통스러워했다.

이에 중전박씨는 "누군가 음해하려고 꾸민 모함이다"며 발뺌했지만 휘종은 "옥사에서 죄인이 죽었다, 죄인을 중전과 만나게 해줬다는 감찰부의 증인이 있다"며 분노해 위기에 처했다.

한편 휘종은 중전박씨의 목에 칼을 들이댔고, 중전박씨는 "믿어달라"며 울부짖어 극의 전개에 힘을 실었다.

이슈팀

2017년 07월 18일 01시 43분 | segye.com | 오나은 기자 #손창민 #윤세아 #분노 #sbs #주원
서울
24
THU 23º
FRI 25º
SAT 24º
SUN 24º
MON 24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