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스포츠 테니스 정현 ‘돌풍’, 8강 문턱서 좌절
정현(56위·삼성증권 후원)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로저스컵(총상금 466만2300달러) 8강 진출에 실패했다.

정현은 이번 대회 1, 2회전에서 펠리시아노 로페스(28위·스페인), 다비드 고핀(13위·벨기에)을 연파하며 ‘돌풍’을 일으켰다.

정현은 11일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대회 나흘째 단식 3회전에서 아드리안 만나리노(42위·프랑스)에 0-2(3-6 3-6)로 졌다.

만나리노 역시 전날 2회전에서 밀로시 라오니치(10위·캐나다)를 물리치며 상승세를 탔던 상대다.

비록 3회전에서 졌지만 정현은 이번 대회 3회전 진출로 상금 5만8295달러(약 6600만원)와 랭킹 포인트 90점을 확보했다.

이로써 정현은 다음 주 세계 랭킹에서 50위 안팎에 자리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현의 개인 최고 순위는 2015년 10월 기록한 51위로 다른 선수들의 이번 주 경기 결과에 따라 생애 최초로 40위권 진입도 노리게 됐다.

앞서 열린 경기에서는 로저 페더러(3위·스위스)가 다비드 페레르(33위·스페인)를 상대로 한 3회전에서 2-1(4-6 6-4 6-2) 역전승을 거두고 8강에 올랐다.

안병수 기자 rap@segye.com

2017년 08월 11일 14시 51분 | segye.com | 안병수 기자 #정현 #스페인 #삼성증권 #달러 #회전
서울
23
SUN 23º
MON 23º
TUE 23º
WED 24º
THU 23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