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생활 손발 저리다면 ‘이것’ 의심해야
평소 이유 없이 손발이 시리고 저리다고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다.

만약 저릿저릿한 느낌이 드는 경우에는 이 질환을 의심해봐야 하는데 바로 척추 질환이다.

척추 질환 중에서도 목디스크는 손 저림증을 유발한다.

신경 압박과 관련이 있기 때문이다.

목뼈(경추) 디스크 사이의 수핵이 경추에서 뻗어 나와 어깨와 팔을 지나는 신경가지들을 압박하면 어깨와 팔, 손가락이 시리고 저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손에 전기가 오는 듯 찌릿찌릿한 자극, 두통, 뒷목과 어깨 통증 등도 동반된다.

경추척수증도 목디스크처럼 손 저림증을 유발한다.

척수가 지나는 통로를 척수강이라고 하는데 이 공간이 노화에 의해 좁아져 척수를 압박하는 질환이 경추척수증이다.

경추척수증이 생기면 손의 세밀한 동작이 어려워져 젓가락질이나 단추를 채우는 등의 동작이 어색해진다.

또 몸의 균형감각도 저하된다.

중추신경이 눌리고 있기 때문에 물리치료나 약물치료로는 잘 호전되지 않고 목에 충격을 받으면 심한 마비증상을 일으킬 수 있다.

발이 저린 현상은 허리 질환이 원인일 수 있다.

특히 디스크 탈출증의 주요 증상 가운데 가장 흔한 증상으로 하지의 방사통이 있다.

허리 디스크 탈출이 있다고 해서 모두 같은 증상을 보이는 것은 아닌데, 디스크 탈출의 발생 부위에 따라 어느 신경근이 눌리는 가가 차이가 나며 같은 부위에서 탈출이 되어도 어느 정도 외측에 위치하는가에 따라 신경의 눌리는 정도가 차이가 난다.

허리 디스크 탈출 시 디스크 탈출에 의해 눌리는 신경이 지배하는 근육의 힘이 약해지고 그 신경이 지배하는 영역의 감각이 둔해지게 된다.

허리 디스크 탈출이 흔한 제 4-5요추간 디스크 탈출 시에는 제5요추 신경근이 주로 눌리기 때문에 이 신경이 주로 지배하는 엄지발가락이나 발목을 들어 올리는 힘이 약해지고 종아리의 바깥쪽, 엄지발가락과 둘째 발가락 사이의 발등 감각이 떨어지게 된다.

때문에 손과 발 저림 현상이 지속적으로 나타난다면 병원을 찾아 전문의의 진단을 받고 치료를 하는 것이 좋다.

[사진출처 : 아이클릭아트]

2017년 08월 12일 09시 08분 | kormedi.com | 송영두(songzio@kormedi.com) 기자 자료제공 : 코메디닷컴 http://www.kormedi.com #디스크 #탈출 #허리 #신경 #질환
서울
28
THU 27º
FRI 29º
SAT 28º
SUN 27º
MON 27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동영상 > 생활
동영상 > 생활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