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사회 남산순환도로, 점심때만 되면 '교통지옥'이라 불리는 이유는
지난 5일 오후 서울 남산 인근 음식점 밀집 지역. 서울 남산순환도로는 점심시간대가 되면 양측에 주차 차량이 끝없이 늘어서는 등 '교통지옥'을 방불케 한다.

이곳에서 차량은 속도를 줄이지 못해 정지신호를 무시하고 지나치기 일쑤다.

음식점 소속의 몇몇 대리주차 기사는 차량을 손짓으로 막는 등 통행을 방해하기도 했다.

식사를 마친 운전기사는 빠져나가려고 무리하게 끼어들기를 시도하는가 하면, 몇몇 택시는 도로변 손님을 태우기 위해 급정거를 하거나 갑자기 차선 변경을 하는 등 아찔한 곡예 운전이 눈앞에 펼쳐졌다.

보행자의 안전 의식도 위험 수준. 신호가 바뀐 것도 모른 채 이중으로 주차된 차들 사이로 시민들은 무단행단임에도 발걸음을 느긋하게 옮겼다.

관할 중구청의 한 관계자는 "불편신고가 접수되고 단속을 해도 별반 달라지지 않는다"며 "신고를 받고 단속하면 오히려 먹고 살려고 하는 일이라며 끊임없이 민원이 제기되고, 하지 않으면 안 한다고 민원이 제기된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글·사진=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2017년 08월 13일 10시 27분 | segye.com | 김경호 기자 #김경호
서울
28
THU 27º
FRI 29º
SAT 28º
SUN 27º
MON 27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박스오피스
박스오피스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화장품/향수
쇼핑 > 화장품/향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