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연예 CJ E&M, '아이돌학교' 전속계약 "결정된 바 없다"
인기리에 방영 중인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돌 학교’에서 시청자 투표로 뽑힐 최종 9명에 대한 방송 종료 후 전속계약은 체결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을 제작 지원하고 있는 CJ E&M 측은 13일 "요즘 방송사 매니지먼트 사업 진출 등으로 문제가 많은데 ‘아이돌 학교’참가자들에 대한 향후 전속계약은 아직 결정된 바 없다"고 밝혔다.

이날까지 총 입학생 41명 가운데 이미 8명의 학생이 떨어져 퇴교했고 그들은 이미 자유로운 신분으로 활동 중이다.

CJ E&M 측은 ‘프로듀스101’ 시즌2가 끝나고 지난달 중순부터 최종 9명을 뽑는 여자 ‘아이돌 학교’를 방송에 내보내기 시작했다.‘아이돌 학교’ 제작진은 방송 전 소속사가 없는 일반 소녀들이 참가해 성장하는 모습을 담는다는 점, 매회 생방송으로 시청자 투표를 진행하는 점 등이 ‘프로듀스101’과는 다르다는 입장이다.

제작진은 "‘프로듀스101’시즌2와 마찬가지로 ‘아이돌 학교’도 ‘종영 즉시 데뷔’를 내걸어 또 한 팀의 프로젝트 걸그룹이 탄생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돌 학교’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30분 Mnet을 통해 방송되고 있다.

추영준 기자 yjchoo@segye.com

2017년 08월 13일 10시 30분 | segye.com | 추영준 기자 #학교 #아이돌 #cj #프로듀스101 #방송
서울
27
TUE 30º
WED 28º
THU 27º
FRI 27º
SAT 28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