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경제 아시아나 여객기 정비 후 또 '결함' "전 기종 일제 점검"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엔진 주위에서 스파크가 발생해 정비를 받은 이후 또다시 같은 현상이 발생, 운항을 중단한 것으로 확인됐다.

1일 아시아나항공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오전 11시 30분(현지시각) 미국 뉴욕 존 F. 케네디 국제공항에서 이륙을 준비하던 OZ2217편(A380) 항공기의 엔진과 날개 연결 부위에서 스파크가 발생했다.

아시아나 측은 해당 항공기의 비행 일정을 하루 연기(25일 6시 50분)하고, 항공기 제조사인 에어버스의 기술 자문을 얻어 바로 정비에 들어갔다.

해당 항공기는 26일 오후 10시 20분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자체 점검 결과 비행 종료 이후 엔진을 끄면서 남은 연료를 배출하는 연료 주입구 부품에 이상이 있음을 확인하고, 해당 부품을 교체했다"며 "회사 측이 보유한 A380 모든 기종에 대해서도 전수조사를 시행해 현재는 안전 운항에 아무런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2016년 07월 01일 15시 34분 | thefact | 서재근 기자 #아시아나항공 #미국 #해당 #항공기
서울
24
SUN 24º
MON 24º
TUE 24º
WED 23º
THU 23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