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경제 국민연금 오늘(14일) 투자위 개최…대우조선 운명 결정
대우조선해양의 채무재조정안 수용 여부와 관련해 국민연금공단의 선택에 업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국민연금은 14일 투자위원회를 열고 대우조선에 대한 최종 입장을 밝힐 계획이다.

국민연금이 어떤 선택을 내리느냐에 따라 대우조선이 프리패키지플랜(P플랜)에 들어갈지 여부 등이 결정된다.

앞서 전날(13일) 오후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과 국민연금 강면욱 기금운용본부장은 서울 모처에서 전격 회동하고 채무조정안을 논의했다.

이 회장은 이 자리에서 국민연금이 자율 구조조정안대로 50%를 출자전환 해주고 나머지를 3년 만기 연장해준다면 만기 연장분에 대해 국책은행이 상환을 보장해준다고 제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민연금은 산은 측과 협상 내용 등을 토대로 이날 투자위에서 최종 결정을 내릴 것으로 보인다.

강 본부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투자위에는 운용전략실장과 채권운용실장 등이 참석한다.

국민연금이 채무재조정안을 받아들이면 사채권자집회에서 채무재조정이 성사될 가능성이 커진다.

국민연금은 대우조선 회사채 전체 발행 잔액 1조3500억 원의 30%에 육박하는 3887억 원어치를 가지고 있다.

국민연금이 반대 또는 기권 결정을 내리게 되면 대우조선은 일종의 단기 법정관리인 P플랜으로 갈 가능성이 높다.

2017년 04월 14일 07시 10분 | thefact | 이성락 기자 #국민연금 #대우조선 #이동걸 #결정
서울
24
SUN 24º
MON 24º
TUE 24º
WED 23º
THU 23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