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사회 홍성열 회장 "朴 전 대통령 삼성동 사저 다시 팔아야 할 것 같다"
매수인 홍성열 마리오아울렛 회장 / “강남 주택 알아보다 급매로 사들여… 살려고 샀는데 매우 난처한 상황 돼”"(박근혜 전 대통령 삼성동 사저를) 거주 목적으로 구입을 했는데 매우 난처한 상황이 됐습니다.

"홍성열 마리오아울렛 회장은 21일 세계일보와의 통화에서 이렇게 불편한 심정을 드러냈다.

홍 회장은 최근 뇌물수수 등 18가지 범죄 혐의로 구속 기소된 박 전 대통령이 27년간 소유해 온 강남구 삼성동 자택을 사들였다.

매입 가격은 67억5000만원으로 확인됐다.

홍 회장은 "오래전부터 강남 주택집으로 이사를 가려 했는데 집값이 너무 비싸 기회를 보고 있었다"며 "때마침 부동산업을 하는 지인이 박 전 대통령의 삼성동 주택이 급매에 나왔다고 매입을 권유해 (가격이 괜찮은 거 같아) 구매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구속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삼성동 자택을 매각하고 서초구 내곡동에 마련한 새 자택의 모습. 2008년 지어진 지하 1층, 지상 2층짜리 건물이다.

연합뉴스홍 회장은 "(박 전 대통령의 주택을) 순수한 마음으로 사들였는데, 생각지도 못한 부담스러운 말들이 들려와 매우 곤혹스럽다"고 말했다.

박 전 대통령 측이 삼성동 사저를 매각한 것은 변호사 추가 선임에 따른 비용을 마련하고, 이웃 주민의 불편을 줄이기 위한 것으로 해석된다.

삼성동 자택은 1990년 박 전 대통령 명의로 등기돼 지난 대선에서 대통령에 당선되기 전까지 거주하던 곳이다.

박 전 대통령이 구입한 내곡동 자택은 대지면적 406㎡(123평), 연면적 544㎡(164.8평)로 지상 2층, 지하1층 구조로 돼있다.

삼성동 자택(317㎡·96평)보다 조금 크다.

삼성동 자택을 매입한 홍 회장은 2000년대 초반 서울 금천구 가산동에 대규모 유통매장을 세우며 사업가로 성공한 인물이다.

지난 2015년 말에는 전두환 전 대통령의 아들 전재국씨가 소유하고 있던 경기도 연천의 허브농장 허브빌리지를 118억원에 매입하기도 했다.

김기환 유통전문기자 kkh@segye.com

2017년 04월 21일 19시 07분 | segye.com | 김기환 기자 #대통령 #홍성열 #회장 #강남 #박근혜
서울
29
TUE 29º
WED 24º
THU 23º
FRI 22º
SAT 23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쇼핑 > 화장품/향수
쇼핑 > 화장품/향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