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연예 '수상한 파트너' 박선호PD "남지현, 기대 이상의 연기력 대만족"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SBS 새수목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의 박선호감독이 남지현에 대해 "기대 이상의 연기력을 선보여 정말 만족한다"라고 소개했다.

‘사임당, 빛의 일기’후속으로 5월 10일부터 첫방송되는 수목드라마스페셜 ‘수상한 파트너’(이하 ‘수트너’)에서 박선호 감독은 남지현에 대해 언급하며 "지현씨가 갖고 있는 맑은 긍정적인 이미지가 ‘비타봉’인 봉희 캐릭터와 딱 맞다 떨어졌다"라며 "싱크로율 100%라 정말 대만족"이라고 말했다.

특히, 그는 남지현과 캐릭터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었고, 덕분에 헤어와 메이크업, 의상 등 스타일링부분에서 성숙함을 뽐낼 수 있게 된 것도 빼놓을 수 없다.

이어 박감독은 그동안 촬영했던 장면들을 하나씩 언급하며 "지현씨의 모든 촬영장면이 떠올려진다"라며 "지욱역 지창욱씨와의 첫만남이었던 지하철, 그리고 호텔에서 술집까지 이어지는 모습 등 모든 장면에서 사랑스러운 연기를 펼친 그녀 덕분에 누구나 흡족해하고 웃으시면서 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마지막으로 박선호 감독은 "창욱씨와도 최고의 케미를 선보이는 지현씨의 열연에 연출자로서도 정말 힘이 나고 기분이 좋다"라며 "그리고 우리 ‘수트너’가 새로운 대한민국을 알리는 첫날에 새롭게 시작되는 드라마인만큼 긍정적이면서도 밝은 기운을 시청자분들께 전해 드릴테니 꼭 기대해달라"라고 소개했다.

한편, ‘대박’, ‘푸른 바다의 전설’등을 공동연출한 박선호 감독은 이번 작품을 통해 ‘보스를 지켜라’와 ‘내 연애의 모든 것’등을 집필한 권기영 작가와 호흡을 맞추게 되었다.

특히, 그는 항상 경쾌한 큐사인, 그리고 시원한 리액션과 웃음으로 활기찬 촬영장을 이끌어 가면서 배우들과 스태프들 사이에서도 인기만점이다.

‘수상한 파트너’는 범접불가 뇌섹검사 노지욱과 무한긍정 아웃사이더 사법연수원생 은봉희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심장쫄깃 개미지옥 로맨스 드라마이다.

사임당, 빛의 일기’ 후속으로 5월 10일부터 SBS-TV를 통해 시청자들의 안방을 찾아간다.

kwh0731@sportsworldi.com

2017년 05월 08일 16시 35분 | 스포츠월드 | 김원희 기자 #남지현 #사임당 #파트너 #박선호 #장면
서울
25
MON 27º
TUE 30º
WED 30º
THU 29º
FRI 29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