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정치 김정숙 여사, 文 대통령과 5당 원내대표 오찬 때 직접만든 인삼정과 대접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원내대표 초청 오찬 때 김정숙 여사가 직접 만든 요리를 내놓는다.

19일 청와대에 따르면 이날 청와대 주방이 오찬 메인 메뉴인 한식 정찬을 준비하며 김 여사는 후식으로 직접 만든 인삼정과를 내놓을 계획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김 여사께서 10시간 정도 대춧물로 달인 삼을 가지고 과자 형태로 만든 인삼정과를 준비하셨다고 한다"며 "원내대표들께서 돌아가실 때 선물로도 드릴 것으로 안다"고 알렸다.

김 여사는 문 대통령 지인과 더불어민주당 인사들을 집으로 초대해 요리를 대접할 정도로 음식 솜씨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이 민주당 당 대표로 있을 때인 2015년 종로구 구기동 자택으로 민주당 인사들을 초청할 때 김 여사가 직접 음식을 대접했다.

당시 김 여사는 노량진수산시장에서 농어 2마리를 사와 직접 회를 뜨고 군소와 전복, 농어알 조림, 가지찜, 가리비 등을 상에 올렸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2017년 05월 19일 11시 07분 | segye.com | 박태훈 기자 #민주당 #대통령 #김정숙 #직접 #청와대
서울
22
TUE 25º
WED 24º
THU 25º
FRI 21º
SAT 21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