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경제 P2P금융 50만원 이하 소액 투자 절반 이상 차지
P2P(개인간)금융 투자에서 50만원 미만의 소액 투자가 전체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P2P금융 어니스트펀드에 따르면 올 1분기 기준 자사의 투자현황을 분석한 결과, 100만원 이상 500만원 미만이 22%로 가장 많았다.

이어 △50만원 이상 100만원 미만 12% △500만원 이상 1000만원 미만-1000만원 이상 3000만원 미만 각 5% △3000만원 이상 1% 순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P2P금융 소액투자 흐름은 작년보다 올해가 더 뚜렷하다.

50만원 미만 소액투자는 지난해 1분기 28%에서 올해 1분기 55%까지 올랐다.

어니스트펀드 관계자는 "신규 투자자 증가로 작년 대비 투자건수가 확대된 점을 감안하더라도 소액 투자 비중이 전년 동기 대비 1년 만에 두 배 가까이 대폭 증가한 것은 주목할만한 트렌드"라고 전했다.

어니스트펀드는 이처럼 소액 투자가 많아진 이유에 대해 "P2P금융을 적금과 같이 이용하는 고객층이 많아졌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또 불황이 장기화되면서 소액투자가 재테크의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른 것도 소액 투자를 이끄는 주요한 요인이었다고 봤다.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는 대표는 "젊은 직장인 층을 중심으로 P2P투자가 대중화 되며 인기를 끌고 있다"며 "어니스트펀드는 이러한 금융 소비자의 수요에 발 맞춰 소액으로도 수익률과 안정성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P2P투자 기회를 누리실 수 있도록 상품을 다변화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화 기자 jhlee@segye.com

2017년 05월 19일 17시 46분 | segye.com | 이정화 기자 #소액 #투자 #만원 #미만 #p2p
서울
24
THU 24º
FRI 25º
SAT 24º
SUN 24º
MON 24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