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경제 역세권, 공세권 등 실수요자들이 선호해야 집값도 오른다
'역세권'과 '공세권'을 모두 갖춘 주거시설이 수요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부동산시장이 실수요자 중심으로 재편되면서 편리한 교통여건과 쾌적성을 동시에 갖춘 단지에 웃돈이 형성되고, 집값 상승이 두드러지는 모습이다.

19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롯데건설이 서울 용산구 효창동에서 선보인 ‘용산 롯데캐슬 센터포레’ 전용 84㎡는 현재 7억9820만원에 거래되며 분양가(7억4320만원) 대비 5500만원 가량 웃돈이 붙었다.

이 단지는 지하철 6호선과 경의중앙선 환승역인 효창공원역 역세권인데다, 경의선 숲길과 효창공원 등도 단지 가까이에서 이용할 수 있다보니 전매가 풀린 동시에 높은 프리미엄이 형성되어 있는 것이다.

또 한양이 지난해 9월 경기 안양시 만안구 안양동에 분양한 ‘한양수자인 안양역’은 지하철 1호선 안양역이 인접해 있는 역세권 단지인데다, 안양천수변공원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다는 점이 부각되면서 지난달 전용 84㎡에 2000만원 가량 웃돈이 붙어 4억5120만원에 거래됐다.

일반 매매시장에서도 역세권과 공세권 모두 갖춘 단지는 역세권이나 숲세권 단지보다 가격상승률이 높은 편이다.

KB국민은행 부동산시세를 보면 경기 부천시 중동에 위치한 ‘미리내마을 은하수타운 삼성’(1993년 3월 입주)은 지하철 7호선 신중동역과 부천중앙공원이 가까워 편리한 교통과 쾌적한 주거환경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이 단지 전용 54㎡는 현재 2억7000만원으로, 지난해(2억4000만원)보다 12.5% 상승했다.

이에 비해 신중동역 역세권이지만 부천중앙공원과 거리가 떨어진 ‘꿈마을 한진’(1994년 7월 입주) 전용 59㎡는 같은 기간 6.15%(2억6850만원→2억8500만원) 오르는데 그쳤다.

또 분당선과 신분당선 환승역인 정자역과 정자공원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경기 성남시 정자동의 ‘상록마을 우성’(1995년 6월 입주)의 경우 전용 69㎡가 지난 1년간 7.69%(5억2000만원→5억6000만원) 상승했다.

이에 비해 정자공원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지만, 비역세권인 정자동의 ‘정든마을 동아’(1995년 4월 입주) 같은 주택형은 이 기간 동안 1.12%(4억4500만원→4억5000만원) 미미한 상승률을 보였다.

이렇다 보니 분양시장에서도 역세권·공세권 아파트에 수요자들이 몰리고 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4월 현대엔지니어링이 서울 강동구 암사동에서 선보인 ‘힐스테이트 암사’는 지하철 8호선 암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데다 한강공원까지 가깝다는 점이 부각되면서 259가구 모집에 3172건의 청약통장이 접수, 평균 12.25대 1의 경쟁률로 마감됐다.

또 지난 3월, 동원개발이 경기 동탄2신도시 C6블록에서 분양한 ‘동탄2신도시 3차 동원로얄듀크 비스타’도 SRT 동탄역과 단지 앞에 오산천 수변공원(예정)이 가까운 덕분에 1순위에서 평균 17.5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런 가운데 다음달 현대건설은 인천 송도국제도시 6·8공구 R1블록에 ‘힐스테이트 송도 더테라스’를 분양한다.

지하 4층, 지상 49층 9개동 전용면적 84㎡ 총 2784가구 규모로 이뤄졌다.

한화건설은 경기도 광교신도시 택지개발지구 일상6-3블록에서 ‘광교 컨벤션 꿈에그린’을 분양 중이다.

지하 5층~지상 최고 47층 3개동으로, 분양대상은 746가구 전용면적 84㎡ 단일 구성이다.

이달 대림산업은 경기도 의정부시 신곡동 추동공원1블록에서 ‘e편한세상 추동공원2차’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4층~지상 29층 14개동 전용면적 59~140㎡ 총 1773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내달 현대산업개발은 서울 노원구 월계동 월계2지구 재건축을 통해 ‘인덕 아이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30층, 7개동 전용면적 59~84㎡, 총 85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같은달 대우건설은 서울 강동구 고덕동 210-1번지 일대에 ‘고덕 센트럴 푸르지오’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5층~지상 36층 4개동 전용면적 40~84㎡ 총 656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업계 관계자는 "편리한 교통과 쾌적한 주거환경은 수요자들이 내 집 마련 시 고려하는 중요한 요소인만큼 이러한 장점들을 갖춘 단지는 집값이 최근 들어 더욱 탄력적으로 움직이고 있다"며 "내 집 마련을 고려하는 수요자들은 역세권과 공세권 단지에 관심을 가져보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2017년 05월 19일 18시 50분 | segye.com | 김현주 기자 #전용 #단지 #만원 #역세권 #경기
서울
24
THU 24º
FRI 25º
SAT 24º
SUN 24º
MON 24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