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생활 긁지만 말고...아토피 피부염 대처법
아토피는 ‘이상한’ 또는 ‘부적절’한 뜻의 그리스어에서 유래된 단어로 음식물이나 흡입 물질에 대한 알레르기 반응이 유전적으로 발생한 경우를 말한다.

아토피 피부염은 아토피 질환의 대표적인 증상으로 가려움을 주 증상으로 하는 만성 습진이다.

피부가 건조해지고 각질이 생기며 심한 가려움증이 나타나는 게 특징이다.

아토피 피부염이 있는 환자는 정상인보다 주위의 환경에 민감하게 반응해 쉽게 가려움증을 느끼며, 가려운 증상이 나타나는 부위를 반복적으로 긁거나 문지르게 되고 그 결과 피부에 염증이 생겨 증세가 더욱 심해지는 악순환이 초래된다.

◆원인은?=아토피 피부염의 원인은 아직 정확하게 밝혀지지는 않았다.

하지만 최근까지의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생각해 보면 유전적인 요인과 알레르기 및 면역학적 요인, 약리 생리학적 요인, 피부 장벽 이상 등이 원인이라고 추측할 수 있다.

아토피 피부염의 일차적인 요인으로 볼 수 있는 유전적인 요인의 경우 아토피 피부염 환자의 70~80%는 가족력이 있으며 부모 중 한 명이 아토피인 경우 자녀의 50%가 발생하고, 부모 모두 아토피 질환이 있는 경우에는 자녀의 79%에서 아토피 피부염이 발생할 수 있다.

집 먼지 진드기나 애완동물의 털과 같은 알레르기 항원 노출, 대기오염, 정신적 스트레스 등도 관련이 있다고 알려져 있다.

◆예방과 치료 방법=아토피 피부염의 치료는 건조한 피부에 적절한 수분 공급과 악화 요인의 제거, 가려움증과 피부염을 감소시키는 방향으로 진행한다.

수분 증발을 방지하기 위해 보습제를 하루 두 번 이상 바르며, 목욕할 때는 절대 때를 밀지 말고 약산성 비누를 사용해 씻으면 도움이 된다.

또한 모직이나 나일론 소재대신 면으로 된 옷을 입는 게 좋다.

또한 집 먼지 진드기, 꽃가루, 바퀴벌레, 애완동물의 털 등을 흡입하면 아토피 피부염을 악화시킨다는 보고가 있기 때문에 이런 원인 물질들을 제거하는 것이 아토피 피부염 완화에 도움이 된다.

아토피 피부염 원인 물질 중 음식물의 경우는 아직 논란의 여지가 있지만, 일반적으로 우유, 계란, 땅콩 등이 주요 원인으로 알려져 있으니, 음식물 섭취에 대해서도 고려해 본다.

일반적인 치료를 받아도 잘 낫지 않는 경우에는 면역조절제나 광선치료와 같은 전문적인 치료를 권유하기도 한다.

무엇보다 환자마다 발생되는 원인이 다르므로 다른 사람의 치료법을 그대로 따라 하는 것보다 악화 요인을 스스로 파악하고 관리하는 게 중요하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 김지연 과장은 "아토피 피부염은 우리나라 인구의 20% 정도가 앓고 있다는 보도가 있을 만큼 흔한 질환"이라며 "그러나 재발하기 쉽고 완치되기 어려워 적절한 생활 관리와 전문적인 치료를 통한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사진출처=Mr.Cheangchai Noojuntuk/shutterstock]

2017년 05월 19일 17시 05분 | kormedi.com | 권순일(kstt77@kormedi.com) 기자 자료제공 : 코메디닷컴 http://www.kormedi.com #아토피 #피부염 #요인 #원인 #이상한
서울
4
MON
TUE
WED 10º
THU
FRI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쇼핑 > 가구/인테리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