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부동산 '수도권 오피스텔 수익률 1위' 인천, 대선 이후 도심 알짜물량 공급된다
수도권역 중 오피스텔 수익률이 가장 높은 인천에서 대선 이후 신규 공급물량이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이달에는 인천에서도 배후수요가 풍부한 구도심이나 업무지구 인근 분양이 예고되어 있는데, 올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오피스텔 공급은 감소할 것으로 보여 희소성까지 더해지고 있다.

특히 서울과 경기지역은 오피스텔의 공급 과잉과 높은 가격 상승으로 임대수익률이 수년째 하락하고 있는 반면, 인천 지역은 가격과 임대료의 균형을 유지하며 6%대의 수익률을 보이고 있다.

19일 '4월 KB주택가격동향'에 따르면 수도권 오피스텔 임대수익률은 인천이 6.4%로 가장 높다.

이어 경기 5.49%, 서울 5.03% 순이다.

평균 매매시세에서도 전년 동월대비 상승폭은 인천이 300만원으로 가장 낮고, 서울이 497만원, 경기가 654만원 순으로 올라 수익률에 영향을 끼치고 있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달 11일 기준 올 1분기 분양물량은 전년동기대비 16.59% 감소했다.

2분기 역시 전년동기 수준에 약간 못 미치는 1만5927실이 분양될 예정이어서 당분간 전반적인 공급감소가 예상된다.

전문가들은 "오피스텔 시장은 금리변화 등 경기부침을 많이 타는 상품이라 임대수익률의 안정성이 가장 중요하다"며 "철저한 시장분석을 통해 인근 배후수요 파악과 함께 분양가가 높지 않은지, 최근 신규공급이 많았는지 등을 잘 따져봐야 한다"고 조언한다.

이런 가운데 이달 말부터는 인천에서도 주거와 상업, 업무시설이 함께 몰려있는 구월동 구도심과 송도 지역에서 오피스텔 분양이 이어진다.

인천아트센터㈜는 송도국제도시 G3-2블록에 지하 3층~지상 15층, 연면적 약 5만6358.73㎡ 규모의 ‘아트포레’를 조성할 예정이다.

지난달 유러피안 상업시설 분양을 시작으로 내달에는 지상 5~15층, 전용면적 22~77㎡ 규모의 오피스텔 343실을 공급할 예정이다.

㈜신영은 구월업무지구 특별계획구역인 인천시 남동구 구월동 1139-7번지 일원에 업무 ? 주거 ? 상업시설이 갖춰진 복합단지인 ‘인천 구월 지웰시티 푸르지오’를 선보인다.

이 단지는 지하 6층~지상 최고 43층 규모이며, 업무용 1개 동과 오피스텔 1개 동 ? 주거용 3개 동 등 총 5개 동으로 구성된다.

이달 말에는 오피스텔과 아파트를 분양할 예정이며, 오피스텔은 전용 29㎡ 단일면적, 총 342실이 들어선다.

현대건설은 송도 랜드마크시티(송도 6·8공구) R1블록에 주거용 오피스텔인 ‘힐스테이트 송도 더테라스’를 내달 공급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4층~지상 49층, 9개동, 전용면적 84㎡ 총 2784가구 규모로 이뤄지며, 지상 1층과 2층에는 연면적 약 1만8000㎡ 규모의 복합 상업시설이 들어선다.

현대산업개발은 다음달 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동 155번지에 ‘송도 아메리칸타운 아이파크’ 오피스텔을 공급한다.

이 단지는 1단계 사업으로 지난해 7월 공동주택 830가구를 분양해 완판됐으며, 이어 내달 전용면적 25~55㎡ 규모의 오피스텔 125실과 판매시설 113실을 분양에 나선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2017년 05월 19일 19시 25분 | segye.com | 김현주 기자 #오피스텔 #송도 #인천 #공급 #대선
서울
29
TUE 28º
WED 26º
THU 26º
FRI 26º
SAT 26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