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사회 美 폭스뉴스 만든 로저 에일스 前 회장 별세
폭스 ‘빅3’로키운 보수언론 대부/성희롱 의혹에 작년 불명예 퇴진미국의 보수성향 뉴스채널 폭스뉴스(FoxNews) 공동설립자 로저 에일스가 77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고 폭스뉴스가 18일(현지시간) 밝혔다.

미디어 재벌 루퍼트 머독의 오랜 친구이기도 한 에일스는 지난해 꼬리를 문 성희롱 의혹과 고소 사건으로 폭스뉴스 회장직에서 물러났다.

오하이오대학 방송국에서 방송 일을 시작한 에일스는 클리블랜드와 필라델피아 등에서 지역방송인 KYW-TV 프로듀서 등으로 경력을 쌓았고, 1960년대 말 리처드 닉슨 전 대통령의 미디어 보좌관으로 발탁돼 정계에 발을 내디뎠다.

이어 로널드 레이건 전 대통령에게는 ‘공화당의 TV뉴스 플랜’ 보고서를 들고 가서 두터운 신임을 받았고, 조지 H W 부시 전 대통령 밑에서도 일했다.

루디 줄리아니 전 뉴욕시장의 선거 캠페인 자문역을 맡는 등 공화당 거물급 정치인의 미디어 조력자로서 워싱턴 정가에서 꾸준히 활동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선거 캠프에도 TV토론을 비롯해 주요 이슈가 불거질 때마다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보수성향 거대 TV 조직의 설계자로서 정치 후보자들을 할리우드 셀레브리티(유명인사)처럼 대중에게 잘 팔리게끔 하는 기술을 능수능란하게 구사한 것으로 유명하다.

1993년 CNBC 회장을 맡았던 그는 1996년 머독의 제의를 받고 폭스뉴스 설립자로 옮겨왔다.

이어 초대 최고경영자(CEO)를 지냈고 2005년 회장직에 올랐다.

그는 ‘공평함과 균형 잡힌 뉴스’를 모토로 내세워 폭스뉴스를 CNN, MSNBC와 경쟁하는 뉴스채널 ‘빅3’로 키웠다.

김준영 기자 papenique@segye.com

2017년 05월 20일 03시 00분 | segye.com | 황온중 기자 #뉴스 #대통령 #선거 #폭스 #별세
서울
24
THU 24º
FRI 25º
SAT 24º
SUN 24º
MON 24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화장품/향수
쇼핑 > 화장품/향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