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사회 '음식점 위생등급제' 실시..위생 수준 개선 나서
사진=SBS 뉴스 캡처일반 음식점의 위생관리 수준을 평가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가 19일부터 시행됐다.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음식점에 대해 평가를 시행해 위생 수준이 우수한 음식점에 '매우 우수'(★★★), '우수'(★★), '좋음'(★)으로 등급을 지정하는 제도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외식의 비중이 늘어남에 따라 음식점의 위생 수준을 높이기 위해 2015년 식품위생법을 개정해 이 제도의 근거를 만든것으로 알렸다.

앞서 2014∼2016년 발생한 식중독은 평균 1천85건으로 이 가운데 음식점에서 발생한 것이 61.8%에 해당하는 671건이며, 등급 부여를 위한 현장 평가는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이 맡을 예정이다.

한편 위생등급을 받은 음식점은 2년간 당국의 현장 점검(출입·검사·수거)를 면제받게 되며 위생등급 표지판을 걸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식품진흥기금으로 시설이나 설비를 개·보수할 수 있는 혜택도 함께 부여 받는다.

이슈팀

2017년 05월 20일 01시 02분 | segye.com | 사은지 기자 #sbs #뉴스
서울
17
WED 16º
THU 16º
FRI 13º
SAT 15º
SUN 17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