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경제 新 여행필수품 '카셰어링'…황금연휴 이용 급증
.‘공항이나 기차역에서 환승하듯 타고, 필요할 때만 10분 단위로 부담 없이 이용하고….’이사할 때나 장 보러 갈 때 등 생활 속 실속 있는 쓰임새로 우리 삶에 파고든 카셰어링. 이제 여행족들에게도 새로운 필수품으로 떠오르고 있다.

먼 거리는 항공, 기차, 버스를 중심으로 이동하고 도착해서는 역 중심으로 포진한 카셰어링을 이용하는 여행객이 급증한 것이다.

19일 카셰어링 업체 쏘카에 따르면 지난 5월 황금연휴 기간(4월29일∼5월9일) 서울을 제외하고 카셰어링 이용률이 급증한 지역은 강원도 강릉시(63%↑), 경남 통영시(60%↑), 강원 속초시(56%↑), 부산시 해운대구(53%↑), 부산시 기장군(51%↑) 등이었다.

이들 지역은 모두 직전기간 대비 50% 이상의 이용자 수 증가 추세를 보였는데 다수의 여행객이 해당 지역에서 카셰어링을 이용한 것이 주요 원인으로 분석된다.

필요한 시간만 차량을 이용할 수 있는 합리적인 소비자의 증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등으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점, 다양한 혜택을 복합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점 등이 매력 요소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해당 황금 연휴 기간 카셰어링 이용 시간도 크게 늘었다.

이전에 쏘카 이용객의 1인당 평균 카셰어링 이용 시간은 5.4시간이었는데 황금 연휴 동안에는 평균 7시간으로 약 29.6% 증가했다.

평소와 같은 단거리 이동보다 여행 목적으로 이용된 경우가 많았으며, 카셰어링이 여행 시 이동수단으로 자리잡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여행객들에게 가장 주목할 만한 카셰어링 서비스 중 하나는 ‘편도 서비스’이다.

쏘카와 그린카 모두 편도 허브존을 운영, 공항까지 이동 시에나 막차가 끊겼을 때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다.

자차 이용 시에는 여행 기간 동안 공항 주차비를 부담해야 하고, 대중교통은 짐이나 동승자가 많을 때 불편할 수밖에 없다.

카셰어링 편도 서비스를 이용하면 공항 내 지정구역에 주차하기만 하면 이용이 완료된다.

쏘카 내부 데이터에 따르면 실제로 최근 황금연휴까지 편도 서비스 이용객 및 이용 건수가 연간 10% 수준으로 점진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정지혜 기자 wisdom@segye.com

2017년 05월 20일 10시 19분 | segye.com | 정지혜 기자 #셰어 #여행 #편도 #서비스 #공항
서울
34
WED 32º
THU 32º
FRI 30º
SAT 30º
SUN 32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