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사회 문재인 대통령이 착용한 화제의 '독도 넥타이'
사진=KBS1 뉴스특보 화면 캡처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하루 업무를 수행하며 착용한 주황색 넥타이가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9일 문 대통령은 주요 5당 원내대표와 회동을 진행하고, 헌법재판소장 지명자를 발표하기 위해 기자회견을 여는 등 일정을 소화했다.

누리꾼들은 문 대통령의 일정 못지않게 넥타이에 주목했다.

해당 넥타이는 한 디자인브랜드가 만든 넥타이이며 ‘독도를 말하다’라는 주제로 만들어진 것. 112주년 독도 주권 선포의 날을 기념해 만든 영문 서체를 모티브로 한 제품이다.

넥타이 앞면에는 강치떼와 물결무늬가 조화를 이루고 있고, 뒷면에는 독도에서 볼 수 있었던 강치가 영어로 새겨져 있다.

강치는 바다사자·물개와 함께 물갯과로 분류된 현재는 멸종된 동물이다.

18세기 독도가 최대번식지였었다.

넥타이는 인터넷 상에서 55000원에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팀 news@segye.com

2017년 05월 20일 10시 55분 | segye.com | 뉴스팀 기자 #문재인 #대통령 #넥타이 #독도 #주권
서울
18
WED 18º
THU 19º
FRI 15º
SAT 15º
SUN 16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