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연예 '언니는 살아있다' 장서희X손창민, 불붙는 로맨스 예고 '기대↑'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언니는 살아있다!’ 장서희와 손창민의 로맨스가 불붙기 시작한다.

SBS ‘언니는 살아있다!’(김순옥 극본, 최영훈 연출)의 민들레(장서희 분)와 공룡그룹 구필모(손창민 분) 회장의 만남이 잦아지면서 두 사람의 러브 라인이 예상되고 있다.

최근 구필모 회장은 죽은 아내와 닮은 배우 민들레에게 자신의 신분을 감춘 채 접근하기 시작했다.

야외 촬영장에서 비를 맞고 있는 민들레에게 슬며시 다가가 우산을 받혀주는가 하면 사기를 당한 들레의 집을 사서 집주인과 세입자로 인연을 발전시켰다.

어머니의 부재로 외로움이 많아진 들레 역시 무슨 일이 생길 때마다 ‘집주인’ 아저씨를 호출하기 시작하면서 두 사람의 로맨스는 서서히 무르익을 조짐이다.

이에 제작진은 두 사람이 차 안에서 달달한 시선을 교환하는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들레의 부름에 바람처럼 달려온 구필모는 차 문을 열어 주는 매너남의 모습이다.

차 안에서 조잘조잘 떠드는 들레의 이야기도 진지하게 귀담아 들어준다.

두 사람은 사이좋게 커플바를 나눠 먹는 모습도 엿보여 여느 평범한 연인의 분위기와 흡사하다.

특히 마지막 사진은 들레가 구필모 회장의 어깨에 기대어 곤히 잠든 모습이어서 이번 주 두 사람의 설렘 지수가 더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한때 톱스타 반열까지 올랐던 배우이지만 혼자서는 아무 것도 하지 못하는 ‘허당’ 들레가공룡그룹 회장이라는 신분을 감춘 구필모와 어디까지 로맨스를 키워갈지 관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더욱이 두 사람 사이를 질투하며 민들레를 함정에 빠트리는 미쓰리(양정아 분)의 계략도 숨어 있어 세 사람의 아슬아슬한 줄타기가 흥미진진하게 전개될 전망이다.

한편, 20일 ‘언니는 살아있다!’는 ‘2017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대한민국:기니’ 축구 중계 편성으로 평소보다 늦은 토요일 밤 10시부터 2회 연속 방송된다.

kwh0731@sportsworldi.com

2017년 05월 20일 11시 45분 | 스포츠월드 | 김원희 기자 #장서희 #사람 #손창민 #들레 #축구
서울
34
WED 32º
THU 32º
FRI 30º
SAT 30º
SUN 32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