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세계 트럼프의 예루살렘 인정에 獨 메르켈 "난 반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예루살렘을 이스라엘 수도로 인정한 것에 대해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예루살렘의 국제적인 지위를 결정해야 한다"며 반대하고 나섰다.

7일(현지시간) 메르켈 총리는 "우리는 유엔의 결의를 지킬 것으로 예루살렘의 지위는 (오슬로 협정 토대의) '2국가 해법'에 기초해야 한다"며 트럼프 마음대로 인정하고 말고할 문제가 아님을 강조했다.

메르켈 총리는 "양측 간 합의가 이뤄질 때까지 다른 국가들은 현재의 긴장 상태를 악화시키는 조치를 피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2017년 12월 08일 07시 18분 | 세계일보 | 박태훈 기자 #메르켈 #트럼프 #이스라엘 #독일 #미국
서울
1
FRI
SAT -1º
SUN -1º
MON
TUE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