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정치 정윤경 도의원, 예결위원 경기도 홍보예산 체계적인 시스템 부족 지적
지난 1일 부터 다음주 14일까지 경기도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박동현, ‘이하 예결위’)는 경기도 제324회 임시회에서 경기도 및 경기도 교육청 2017년 3회 추가경정예산, 2018년 본예산 및 기금운영 계획 등에 대한 심사를 진행한다.

이번에 제출된 예산은 2018년 본예산과 2017년 3회 추경예산안 등으로, 2018년 경기도의 본예산 규모는 역대 최대 규모인 22조원이고, 교육청 예산은 14조원에 이른다.

정윤경(더불어민주당, 비례) 예결위원은 이번 예산 심의에서 ‘금번 제출된 2018년 예산안을 살펴보면, 홍보 예산이 대변인실과 홍보기획관 등 각 실국에 산재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각 개별사업에도 홍보성 경비가 편성되어 있어 경기도 홍보예산 전체규모를 가늠하기도 어렵고 매년 이러한 관행이 반복되고 있다’며, 홍보예산의 절감과 체계적인 관리를 위한 시스템 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조청식 기획조정실장은 정윤경 의원의 지적대로 현재의 홍보예산 관리가 체계적이지 못한 부분이 많다고 답변하고 체계적인 홍보예산 관리를 위해 개선할 점이 없는지 재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아울러, 정윤경 예결위원은 경기도가 2018년도에 대규모 재정투자의 건전성과 효용성 제고를 위해 ‘경기도 공공투자관리센터’ 사업비를 계상한 부분을 거론하며 불필요한 사업비 지출의 절감을 위한 센터의 설립목적은 타당하나, 센터가 제 기능을 발휘하기 위해서는 행정·재정분야의 전문성을 갖춘 인력을 확보해야 하고, 경기도로부터 행정·재정·인사에서 독립되어야 한다고 강조하고 센터의 설립의 차질 없는 준비와 독립성 확보를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2017년 12월 08일 08시 21분 | ggherald.com | 김용현 기자 #경기도 #예산 #홍보 #2018년 #교육청
서울
-7
SUN -11º
MON -4º
TUE -6º
WED -8º
THU -3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