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8 DreamWiz
뉴스 > 경제 10월 전월세전환율 6.3%…"지방 소폭 하락"
한국감정원은 10월 기준 전국 주택 전월세전환율은 6.3%로 전달과 비교해 0.1%포인트 떨어졌다고 밝혔습니다.
전월세전환율은 전세금을 월세로 전환할 때 적용되는 비율로, 이 비율이 낮으면 전세에 비해 월세부담이 낮다는 의미입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은 전·월세 가격의 안정세로 보합세를 유지하는 가운데, 지방만 전달과 비교해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이 5.4%를 기록했고, 경기 6.4%, 인천 6.9%로 수도권 전체 평균 5.9%의 전월 수준을 유지했습니다.
지방은 7.5%로 전달에 비해 소폭 하락한 가운데, 세종이 5.4%로 가장 낮았고, 경북이 9.5%로 가장 높았습니다.
주택 유형별 전월세전환율은 아파트의 경우 4.7%로 전달과 동일했습니다.
아파트 전월세전환율은 서울이 4.1%로 가장 낮고 전남이 7.5%로 가장 높게 나타났습니다.
전달에 비해 상승전환한 지역은 울산(4.9%→5.0%)이며, 전북(6.3%→6.1%), 경북(6.0%→5.9%) 등은 하락했습니다.
전국 연립다세대주택의 전월세전환율은 6.3%, 단독주택은 7.9%로 전달과 같았습니다.
전월세전환율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정보시스템 R-ONE 또는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지효기자 jhlee@wowtv.co.kr
2017년 12월 08일 09시 47분 | 한국경제TV | 이지효 기자 #가장 #전월세 #전환율 #부동산 #소폭
서울
25
SUN 26º
MON 25º
TUE 25º
WED 25º
THU 25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