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8 DreamWiz
뉴스 > 경제 김동연 부총리 "내년 상반기 1조원 규모 구조조정 펀드조성"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내년 상반기 중 1조원 규모의 구조조정 펀드를 조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부총리는 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산업경쟁력강화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며 새로운 구조조정 추진방향, 조선업 현황 및 대응방향에 대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부총리는 "내년도 경제정책 핵심 과제는 일자리와 혁신"이라며 "혁신 유도를 위해 산업, 기업, 구조조정 기본 틀을 개편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부총리는 또 "단순히 재무적 관점에서 부실을 정리하는 것이 아니라 미래지향적으로, 산업 혁신 지원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정부는 앞으로의 구조조정의 방향을 부실 예방과 사전 경쟁력 강화, 시장 중심, 그리고 산업·금융 측면의 균형 있는 고려로 설정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김 부총리는 "주요 산업에 대한 업황과 경쟁력을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이를 토대로 사업 재편 등 산업 경쟁력 제고 방안을 선제로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국책은행이 아닌 시장 중심으로 공적 부담을 최소화하겠다"며 "이를 위해 상반기 중 1조원 규모의 구조조정 펀드를 조성하는 등 자본시장 역할을 강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산업·금융 측면에서 최선의 합리적인 구조조정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서는 외부 컨설팅을 도입키로 했습니다.
한편 김 부총리는 조선업에 대해서는 "생태계를 감안해 내년 초 조선업 혁신성장 추진방향을 마련할 것"이라며 "일부 중견 조선사에 대해서도 외부 컨설팅을 거쳐 처리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구조조정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고용과 지역 경제의 위축 등 부작용을 줄이기 위해 지방자치단체, 현장 전문가 등과 소통도 강화해 나갈 방침입니다.
이에 대해 김 부총리는 "구조조정과 산업혁신은 당장 효과가 나타나지 않지만 우리 경제의 재도약 여부를 결정하는 중차대한 과제"라며 "어려움과 비용이 수반되지만 반드시 가야 하는 만큼 일관된 원칙을 가지고 투명·과감하게 추진하겠다"고 피력했습니다.
박준식기자 parkjs@wowtv.co.kr
2017년 12월 08일 09시 57분 | 한국경제TV | 박준식 기자 #산업 #구조조정 #부총리 #김동연 #혁신
서울
29
FRI 31º
SAT 30º
SUN 32º
MON 33º
TUE 28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