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8 DreamWiz
뉴스 > 연예 ‘해피 시스터즈’ 심이영, 팀장 승진부터 임신까지 태풍 지나고 ‘꽃길 행보’



‘해피 시스터즈’ 심이영이 꽃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SBS 일일드라마 ‘해피 시스터즈’에서 윤예은 역을 맡은 심이영이 드라마 속 대사인 “고생 끝, 행복 계속”처럼 행복한 나날들이 계속되며 안방극장에 웃음꽃을 전달했다.

극중 윤예은은 TMO 그룹 입사 후 직접 개발한 치약을 론칭하며 완판 행렬을 기록. 자신의 능력을 마음껏 펼쳐 팀장으로 승진하는 등 일명 ‘우먼 크러시’ 면모를 완벽히 드러냈다.

또한 지난 114화 방송에서 반전 전개를 이어갔다. 예은은 아이를 갖지 못하는 자신의 처지에 형주(이시강 분)의 청혼에 쉽게 수락하지 못하는데. 계속되는 만성피로로 병원을 찾은 결과, 임신이라는 뜻밖에 사실을 알게 되고 이내 기쁨과 설렘에 가득 찼다.

이렇게 팀장 승진부터 임신 소식까지 겹경사를 맞이한 예은, 앞으로 그 누구의 방해 없이 형주와 무사히 결혼에 골인 할 수 있을지, 예측불허 결말에 시청자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는 상황.

한편, SBS 일일드라마 ‘해피 시스터즈’는 우리 시대를 살아가는 여자들이 아름답고 치열한 사랑을 통해 정체성을 찾아가는 내용을 담은 드라마로 매주 평일 아침 오전 8시 30분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2018년 05월 17일 11시 13분 | 한국경제TV |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드라마 #심이영 #sbs #해피 #시스터즈
서울
14
SAT 16º
SUN 17º
MON 16º
TUE 15º
WED 14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