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9 DreamWiz
뉴스 > 게임 네오플, 던전앤파이터 3D 온라인 신작 언리얼4로 개발중이다
▲ '던전앤파이터' IP를 활용한 3D 온라인 액션 신작 '프로젝트 BBQ'‘던전앤파이터’는 대표적인 2D 온라인 액션 게임으로 알려졌다.

특유의 횡스크롤 진행에 도트 그래픽을 앞세워 대중적인 인기를 끌었다.

이러한 ‘던전앤파이터’가 큰 변화를 결심했다.

2D를 넘어 3D로 나아가는 것이다.

게임 대표 캐릭터 ‘거너’의 주력 스킬 이름을 본뜬 게임의 정체는 ‘프로젝트 BBQ’다.

네오플은 25일 코엑스에서 열린 ‘2018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을 통해 ‘던전앤파이터’ IP로 개발 중인 3D 온라인 액션 신작을 최초로 공개했다.

무대에는 ‘던전앤파이터’ 개발팀을 떠나 새 도전에 나선 액션 스튜디오 윤명진 디렉터가 자리했다.

액션 스튜디오는 지난 7월에 ‘던전앤파이터’ IP를 바탕으로 한 신작 개발을 목표로 한 네오플 사내 개발 조직으로 현재 150명 이상이 소속되어 있다.

간만에 ‘던전앤파이터’ 팬들을 만난 윤명진 디렉터는 빈손으로 오지 않았다.

2D에서 3D로 거듭난 ‘던전앤파이터’ 온라인 액션 신작 ‘프로젝트 BBQ’를 현장에 방문한 팬들에게 최초로 공개한 것이다.▲ 온라인 신작 '프로젝트 BBQ'를 들고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에 방문한 윤명진 디렉터 (사진: 게임메카 촬영)윤명진 디렉터는 “프로젝트 BBQ는 ‘던전앤파이터’ IP를 기반으로 한 3D 액션 RPG다.언리얼 엔진 4를 기반으로 개발 중이다.아직 개발 초기라 보여드릴 부분이 많이 없지만 그래도 이 게임을 처음 공개하는 자리는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해서 다소 무리한 일정이었지만 준비해왔다”라고 말했다,이어서 공개된 영상을 통해 ‘프로젝트 BBQ’의 첫 모습을 살펴볼 수 있었다.

일단 3D로 변화한 만큼 캐릭터 시점이 횡스크롤에서 캐릭터 등 뒤에서 필드를 바라보는 백 뷰로 변화했다.

여기에 ‘귀검사’, ‘여 프리스트’, ‘웨폰마스터’ 등 ‘던전앤파이터’ 대표 캐릭터가 등장해 다수의 적을 쓸어버리는 액션을 영상을 통해 살펴볼 수 있다.▲ '프로젝트 BBQ' 첫 공개 영상 (영상제공: 넥슨)그런데 여기서 궁금한 부분은 2D 횡스크롤은 ‘던전앤파이터’의 가장 큰 특징이기도 하다.

이를 버리면서까지 3D를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 이에 대해 윤명진 디렉터는 “기존과 차별화되면서도 좀 더 경쾌하고 빠른 액션을 선보이자는 생각에 3D 개발을 결정했다”라며 “현재는 누가 즐겨도 재미있는 PC 액션 게임을 완성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장르는 2D 횡스크롤에서 3D로 바뀌었지만, 제작진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역시 액션이다.

윤명진 디렉터는 “개인적으로 초기에 만들기 시작했을 때는 ‘블러드본’ 같은 묵직한 액션을 생각했다.그런데 만들다 보니 어떤 게임을 꼭 집어서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독자적인 액션성을 지닌 게임으로 나아가고 있다”라고 전했다.▲ 빠르고 경쾌한 액션을 메인으로 앞세웠다 (사진제공: 넥슨)이와 함께 제작진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점은 스토리다.

‘던전앤파이터’와 ‘프로젝트 BBQ’는 무대 자체는 ‘아라드’로 같지만 스토리에서 큰 차이를 보일 예정이다.

윤 디렉터는 “저는 던전앤파이터라는 IP 자체를 ‘아라드’라는 거대한 세계를 여러 차원에서 바라보는 식으로 스토리를 이어가고 싶다”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그는 “던전앤파이터 모바일과 던전앤파이터, 그리고 프로젝트 BBQ는 세계관과 시점 자체는 차이가 없지만, 스토리 초반에 드러난 작은 차이가 크게 벌어지는 방향으로 나아갈 것이다.본래 ‘던전앤파이터’ 세계관은 ‘힐더’라는 사도의 계략을 바탕에 두고 있다면 ‘프로젝트 BBQ’는 정반대에 있는 무언가는 이 스토리를 어떻게 생각했는가를 중심에 두고 있다”라고 말했다.▲ 스토리적인 부분에서도 '던전앤파이터'와 다른 면모를 보여줄 계획이다 (사진제공: 넥슨)‘던전앤파이터’의 또 다른 특징은 각기 다른 개성과 강점을 앞세운 다양한 캐릭터다.

이러한 캐릭터를 ‘프로젝트 BBQ’에서도 만나볼 수 있느냐가 관건으로 떠오른다.

윤명진 디렉터는 “현재 내부에서 개발 중인 캐릭터는 7~8종 정도이며 원작 캐릭터와 함께 오리지널 캐릭터도 추가할 계획이다.이 중 ‘버서커’와‘ 웨폰마스터’는 플레이가 가능한 수준으로 완성되었다”라고 말했다.

그렇다면 ‘프로젝트 BBQ’는 언제쯤 만나볼 수 있을까? 이에 대해서는 말을 아끼는 모습을 보였다.

윤명진 디렉터는 “출시 시점이나 테스트 일정은 정확히 예상하기 어렵다.현재는 정말 좋은 스토리와 기가 막힌 액션을 가진 온라인게임을 만들어보자는 것에만 집중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버튼이 대체 몇 개야? 남다른 액션성 앞세운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이와 함께 액션 스튜디오에서 준비 중인 또 다른 신작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에 대한 자세한 정보도 공개됐다.

기존에 공개된 것과 가장 다른 점은 버튼이 많아진 것이다.

4개에서 5개 정도로 버튼을 줄이는 기존 모바일 액션과 달리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은 상대적으로 많은 버튼을 지녔다.▲ 기존 모바일 액션에 비해 버튼이 많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넥슨)자칫 잘못하면 초보자가 즐기기 어려운 게임이 될 수 있다는 위험성을 무릅쓰고 이러한 구조를 마련한 이유는 무엇일까? 윤명진 디렉터는 “본래는 커맨드 시스템 도입도 고려했으나 실제로 해봤을 때 조작이 힘들고 피곤해서 가급적 배재하려 한다”라며 “이어서 콤보에 대해서는 액션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기에 최종적으로는 들어가지 않을까 생각한다.관건은 다양한 스킬을 연계하는 ‘던전앤파이터’ 특징을 살리면서도 조작을 가능한 쉽게 만드는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이 외에도 현장에서 공개된 영상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품은 ‘던전앤파이터’의 전반적인 모습을 살펴볼 수 있다.

앞서 강조한 액션 외에도 파티, 길드, 레이드에 보드게임과 같은 다양한 미니게임까지 갖췄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은 내년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던전앤파이터 모바일' 소개 영상 (영상제공: 넥슨)

2018년 12월 25일 14시 16분 | gamemeca.com | 게임메카 김미희 기자 #던전앤파이터 #액션 #게임 #bbq #프로젝트
쇼핑 > 남성의류
쇼핑 > 남성의류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등산/아웃도어
쇼핑 > 남성의류
쇼핑 > 남성의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