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8 DreamWiz
동영상 > 정치 메시 첫 골! 아르헨티나 ‘기사회생’…프랑스와 16강 격돌 / KBS뉴스(News)
KBS News
  • 등록날짜 : 2018/06/27 06:42:02
  • 채널 : KBS News
동영상 정보
예선 탈락 위기에 몰렸던 아르헨티나가 메시의 활약을 앞세워 나이지리아를 꺾고, 천신만고 끝에 16강에 진출했습니다.

아르헨티나는 16강에서 프랑스와 만나게 돼 최고 빅매치가 성사됐습니다.

홍석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하프라인에서 찔러 준 패스가 아르헨티나의 축구 천재 메시에게 배달됐습니다.

전반 14분. 공을 절묘하게 컨트롤한 메시는 페널티박스 안을 파고들며 오른발 슈팅으로 나이지리아의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메시의 이번 대회 첫 골이었습니다.

메시는 전반 33분 나이지리아의 골대를 맞추며 완전히 살아난 모습을 보였습니다.

반격에 나선 나이지리아는 후반 6분 모제스의 페널티킥으로 동점 골을 뽑아냈습니다.

양 팀이 비길 경우 나이지리아가 16강에 올라가는 상황. 아르헨티나는 후반 41분 로호가 오른발로 결승 골을 뽑아내며 2대 1로 승리했습니다.

1승 1무 1패, 조 2위의 성적으로 천신만고 끝에 16강에 올랐습니다.

같은 D조의 크로아티아는 아이슬란드를 2대 1로 꺾으며 3전 전승, 조 1위로 여유 있게 16강에 진출했습니다.

C조의 프랑스와 덴마크는 0대0 무승부를 기록하며 나란히 16강에 올랐습니다.

양 팀은 시종일관 긴장 없는 경기를 펼쳐 7만 8천 관중의 야유를 받기도 했습니다.

아르헨티나는 C조 1위 프랑스와 만나게 돼 최고 빅매치가 성사됐습니다.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메시 #나이지리아 #프랑스 #빅매치 #축구 자료제공 : 유튜브 http://www.youtube.com/watch?v=xEGZZe3Jvgc
서울
24
SAT 25º
SUN 25º
MON 25º
TUE 25º
WED 25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