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정치 "이명박 출국금지 시켜야"…국민청원 2만5000명 넘어서
이명박 전 대통령이 강연을 위해 두바이로 출국하는 가운데 청와대 홈페이지에는 그의 출국금지를 요청하는 청원이 올라와 적잖은 관심을 받고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지난 10일 ‘이명박 전 대통령 출국금지 청원’이라는 제목의 청원이 올라왔다.

제안자는 "이 전 대통령이 법을 어겼다는 의심을 받고 있는데 서아시아로 출국한다는 게 말이 안된다"며 "반드시 출국금지령을 내리고 판결이 나올 때 출국금지를 해제해주시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글은 빠르게 퍼져 11일 오후 5시 현재 2만5000명이 넘는 누리꾼의 추천을 받았다.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도 이에 가세했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이명박 출국금지 요청이 제출된 가운데 그가 12일 두바이로 강연 차 출국한다"며 "검찰이 블랙리스트 피해자 대리인단 요청과 수사 진행 상황을 두고 어떤 판단을 할지 주목 된다"는 글을 남겼다.

이어 "'망명 신청' '해외장기체류' 아니면 '숨 고르기' '바람 쐬기' 어떤 판단을 할까? 수사는 기 싸움이다.일단 출국금지부터 (해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 전 대통령은 마이 빈트 모하메드 알 칼리파 바레인 문화 장관의 초청으로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강연을 위해 두바이로 출국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11일 구속된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이 지난 검찰 조사에서 "사이버사 활동 내역, 인력 증원, 신원조회 기준 강화 등을 이 전 대통령에게 보고하고 지시를 받았다"고 진술해 향후 수사에 대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뉴스팀 news@segye.com

2017년 11월 11일 17시 23분 | 세계일보 | 뉴스팀 기자 #이명박 #출국 #두바이 #청와대 #민병두
서울
2
SUN
MON
TUE
WED
THU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