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연예 11년 미제… 수의대생 실종 미스터리
KBS1 ‘시사기획 창’‘세월이 가면 잊힌다’는 말은 실종자 가족들에겐 틀린 말이다.

어딘가에는 살아 있을 것이라는 막연한 기대가 그들에겐 또 다른 고통이다.

KBS1 ‘시사기획 창’(사진)은 18일 오후 10시, 11년째 생사가 확인되지 않고 있는 이윤희씨 실종 미스터리를 추적하고 새로운 실마리를 제기한다.

이씨는 2006년 6월 5일 밤 수의대 동물수술 실습 종강 모임을 끝으로 실종됐다.

전북대 수의대 본과 졸업을 6개월 남겨둔 상태였다.

그의 실종 사건에는 많은 의문점이 남아 있다.

귀가 뒤 곧바로 인터넷에 ‘성추행’과 ‘112 신고’를 검색했다.

이씨의 손가방은 집 안 책상 위에 있었지만, 그 가방에 들어 있던 전화번호 수첩은 없어졌다.

전 경찰청 범죄행동분석팀장 권일용 경정, 프로파일러 배상훈 서울디지털대학 교수와 함께 이 사건을 원점에서 검토해 본다.

김희원 기자 azahoit@segye.com

2017년 07월 18일 03시 00분 | segye.com | 김희원 기자 #실종 #경찰청
서울
26
SUN 27º
MON 29º
TUE 28º
WED 25º
THU 24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