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연예 잘나가는 ‘쇼미’ 속 딘 표절 논란, 강력 반박에도 왈가왈부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가수 딘이 ‘쇼미더머니6’ 경연곡 ‘어디’의 표절 논란에 반박했다.

딘은 11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6’에서 지코, 킬라그램과 함께 다.

었다.

그러나 방송 이후 온라인 상에서는 딘의 ‘어디’가 DJ 캘리드의 ‘아임 더 원’(I’m the One)과 유사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11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6’에서는 지코X딘 팀이 킬라그램과 함께 신곡 ‘어디’로 1차 경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세 사람은 세련되고 트렌디한 곡으로 환호를 이끌어냈다.

그러나 방송 이후 온라인 상에서 해당 경연곡이 DJ 캘리드의 ‘아임 더 원’(I’m the One)과 유사하는 주장이 제기 됐다.

이에 딘은 12일 새벽 자신의 SNS에 "표절은 무슨. 신스베이스 써서 표절이면 다 머스타드 표절이지. DJ 캘리드 노래 아예 일체 레퍼런스로 생각도 안했다.

코드도 일체 다르고 진행도 다른데 무드가 비슷하다는 이유로 표절이면 이 세상 곡 다 표절이다"라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무식한 티내지 말라. DJ 캘리드에게 보내서 표절인지 아닌지 물어봐라"고 분노를 표출하기도 했다.

한 누리꾼이 띄어쓰기를 지적하다 "내가 왜 님을 위해서 띄어쓰기를 해야 하죠. 이유 좀"이라고 날선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그러나 해당 글이 온라인 상에 퍼지며 논란이 커지자 딘은 해당 글을 삭제 했다.

이후 "일단 암더원은 g 구요 어디는 ab다.

코드 진행, 키, 드럼패턴 어떠한 부분도 같지 않다.

여러분들이 비슷하게 생각하시는 부분은 신스베이스라는 악기 때문인데 그 베이스는 힙합뿐만 아니라 많은 장르에서 쓰는 베이스 계열이고 악기 사용때문에 표절이면 위에 나오는 곡들은 다 표절이다.

참고로 위는 다 다른 프로듀서다.

보시는 분들에게는 쇼지만 아티스트들에게는 오랜 시간과 노력을 들여 나온 결과물이고 인생이다"라는 설명을 담은 새로운 게시물을 통해 표절 의혹에 대한 반박을 전했다.

그는 음원 비교를 담은 영상도 공개한 것은 물론, 해당 해명글에 DJ 캘리드의 SNS 계정을 직접 태그해 떳떳함을 어필했다.

그러나 이런 해명에도 많은 네티즌들은 "코드가 다르다고만 하면 끝?" "본인은 억울한지 몰라도 ‘어디’ 들으면 ‘아임 더 원’이 바로 생각나긴 함" 등의 의견으로 여전히 미심쩍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앞서 삭제한 글에 대해 "말투가 너무 공격적이다" "‘쇼미’ 출연으로 그동안 딘 이미지 다 깨진 듯" "무식한 티내지 말라니 말이 너무 심한 듯"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이런 표절 시비 등의 논란 속 과연 지코X딘 팀이 무사히 ‘쇼미더머니6’ 경연의 순항을 이어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kwh0731@sportsworldi.com

2017년 08월 12일 16시 29분 | 스포츠월드 | 김원희 기자 #표절 #dj #어디 #쇼미더머니6 #지코
서울
23
SAT 23º
SUN 22º
MON 22º
TUE 23º
WED 23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