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7 DreamWiz
뉴스 > 세계 文 대통령 '소통' 따라하는 부시 前 美대통령, MLB 생방송에 깜짝 등장
문재인 대통령의 격의 없는 소탈한 행보가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 조지 W.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TV카메라 보고 몰려드는 아이들처럼 짖?은 장난을 쳤다.

부시 전 대통령은 미국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 공동 구단주를 지내는 등 야구 광으로도 유명하다.

19일 외신들에 따르면 부시 전 대통령은 지난 18일 텍사스 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텍사스와 필라델피아 필리스전을 부인 로라 부시 여사와 함께 관전했다.

부시 전 대통령은 경기 중 잠시 자리를 떠났다가 음료를 들고 자기 자리로 돌아가고 있었다.

그때 폭스스포츠 리포터 에밀리 존스가 경기 중간에 관중석에 서서 생방송 리포트를 하고 있었다.

이를 본 부시 전 대통령은 생방송을 하고 있는 존스 뒤에서 '헤이'하고 큰소리로 소리 쳤다.

부시 전 대통령이 리포터 뒤에서 짖?은 표정<사진>을 짓자 존스은 갑자기 얼어붙어 말까지 더듬는다.

폭스스포츠는 트위터에 '대통령의 사진 망치기(photo bomb)'이라는 트윗을 올렸다.

리포터 존스도 "내가 가장 좋아하는, 망친 사진이 될 것 같다"며 아이와 같았던 부시 전 대통령 장난을 흐뭇하게 받아 넘겼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사진=폭스 스포츠 캡처

2017년 05월 19일 09시 38분 | segye.com | 박태훈 기자 #대통령 #부시 #미국 #mlb #문재인
서울
24
THU 24º
FRI 25º
SAT 24º
SUN 24º
MON 24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