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IT>IT ST, 1200V SiC 다이오드 출시…효율·견고성↑
ST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이하 ST)가 2A~40A의 1200V SiC JBS(Junction Barrier Schottky) 다이오드를 출시했다.

ST의 SiC 다이오드 제조 공정은 순방향 전압(최저 VF)을 갖춘 디바이스를 구현할 수 있어 더 낮은 전류 정격의 다이오드를 이용해 높은 효율 및 신뢰성을 달성해 비용 절감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이는 태양광 인버터, 산업용 모터 드라이브, 가전, 전원 어댑터처럼 비용에 민감한 애플리케이션에서도 SiC 기술의 적용 가능성을 높일 수 있는 요소가 된다.

낮은 순방향 전압 강하(VF)를 통해 제공되는 높은 효율 마진은 OBC(On-Board Battery Charger) 및 PHE/EV(Plug-In Hybrid or Electric Vehicles)용 충전소와 같은 자동차 장비에도 높은 이점을 제공한다.

또한 전반적으로 견고한 전기적 성능을 제공함으로써 통신 및 서버 전원공급 장치, 고전력 산업용 SMPS 및 모터 드라이브, UPS, 대형 태양광 인버터에도 부합할 수 있다.

SiC 효율을 극대화하는 것은 물론, 최저 VF를 달성함으로써 동작온도를 낮추고, 애플리케이션 수명을 연장할 수 있다.

ST의 새로운 1200V SiC 다이오드 제품군은 표면실장형 DPAK HV(High-Voltage) 및 D²PAK 또는 쓰루홀 TO-220AC 및 TO-247LL(Long-Lead) 패키지 기반의 자동차-인증 디바이스를 비롯해 2A에서 40A에 이르는 전류정격을 지원한다.

책정 가격은 1,000개 주문 시 TO-220AC10A 패키지 기반 STPSC10H12D의 경우 2.5달러에서 시작한다.



2017년 05월 19일 18시 22분 | betanews.net | 이직 기자 #다이오드 #태양광 #전압 #ups #smps #plug #전원 #전원공급
서울
17
WED 16º
THU 16º
FRI 13º
SAT 15º
SUN 17º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