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
ⓒ2018 DreamWiz
뉴스 > 경제 SM 키이스트 인수, 배용준 주식 500억 매입 '경영권 확보'
코스닥 상장 연예기획사 SM엔터테인먼트가 연예 매니지먼트 업체 키이스트와 드라마 제작사 FNC애드컬쳐를 인수한다고 14일 공시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키이스트 최대주주인 배우 배용준이 가지고 있던 주식 1천945만5천71주(25.12%)를 500억원에 취득하고 키이스트 경영권을 확보하게 됐다.
취득금액 가운데 150억원은 현금으로 지급하고 나머지 350억원은 배용준을 대상으로 3자배정 유상증자를 해 신주 91만9천238주를 교부하는 방식으로 치른다.
SM은 "키이스트 경영권을 확보해 기존 사업부문과 함께 디지털 엔터테인먼트·플랫폼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자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SM은 또한 별도 공시를 통해 FNC애드컬쳐 주식 1천348만3천865주(30.51%)를 약 300억원에 취득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지분 취득 목적을 "당사와의 시너지를 통해 FNC애드컬쳐의 드라마·방송제작 사업을 더 발전시키고 리테일과 F&B, 패션, 레저를 포함한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비즈니스를 추진하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SM 키이스트 인수 (사진=SM엔터테인먼트)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2018년 03월 14일 10시 21분 | 한국경제TV | 김현경 기자 #키이스트 #주식 #배용준 #드라마 #sm
더보기